사당동 소행성

Sadang Asteroid

소행성처럼 자그마한 대지

어린 왕자는 소행성에서 살면 좋은 점을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.

"의자를 뒤로 조금씩 옮기기만 해도 석양을 계속 볼 수 있어요. 어느 날은 해가 지는 걸 마흔세 번이나 구경했죠."

IMG_0945-5.jpg

'사당동 소행성'.

건축주가 이 집에 붙인 귀여운 이름입니다. 이런 이름을 붙인 이유는 무엇보다 집이 서 있는 땅의 크기가 B612 소행성 처럼 작기 때문입니다. 그 위에 차곡차곡 층을 얹어 단독 주택을 지었습니다. 다 합하면 중형 아파트 한 채 정도 되는 면적이지만, 집은 무려 다섯 개의 층이 있습니다. 옥상에는 전망대를 두었습니다. 한 층의 바닥 면적은 작지만 수직으로 높이 쌓아올린 집이 되었습니다. 5층 짜리 단독 주택, 어떻게 이런 집이 가능할까요?

'사당동 소행성'은

작은 땅에 지은 수직 단독주택입니다.​

단독주택을 수직형으로 지으면 토지 비용을 절약할 수 있고, 단독주택의 맞춤 공간도 즐길 수 있습니다. 공간이 계단으로 자연스럽게 구분되는 것을 잘 활용하면 대가족이 모여 살기에 적합한 집이 됩니다. 천장을 높이면 넉넉한 공간감도 생기고 주변의 집들을 넘어 멋진 조망을 얻을 수도 있습니다.

6Z2A9054-3.jpg

요즘, 작은 땅에 수직형 단독주택을 지으려는 가족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. 생활의 요구에 맞춘 재미있는 실험들이 앞으로 이어질 건축 분야라 생각합니다. 활기 찬 모습의 수직의 집들이 늘어나면, 다세대 건물에게 빼앗겼던 마을의 주인공 역할을 되찾아 올지도 모르겠습니다.

20170514_120055-3.jpg

'사당동 소행성'

로맨틱한 건축주가 집 이름을 멋지게 지었습니다.

​어린 왕자 가족, 행복하세요.